앤트맨과 와스프 - 예고편은 보지 말고 갈 껄.

마블 코믹스 원작으로 자유로이 거대화와 소인화를 할수 있고 , 개미들과 의사소통? 내지 지시를 통해 다양한 활약을 펼칠수 있는 

만화 앤트맨의 2번째 영화가 며칠전에 개봉해서 저도 보고 왔는데요. 개인적으로 재밌긴 했지만 이영화의 백미랄 수 있는 , 거대화,소인화를

통한 액션 장면이 예고편을 통해 너무 많이 사전에 보여 줬더군요. -_-  덕택에 영화내내 , 이건 예고에서 본건데... 하는 느낌과 , 뭔가 아쉽다는

느낌이 들었습니다. 거대화, 축소화를 통한 기발한 싸움 방식이 미리 본 예고편 덕에 시각적 쇼크가 죽어 버렸거든요.  

 만약 예고를 안보고 봤으면 정말 박장대소 , 내지 깜짝 깜작 놀랐을 장면들이 ... 김이 빠진 느낌? 


 그외에는 전작에 이어 유쾌하고 맹한 주인공과 그의 친구들 , 그리고 깐깐한 선대 앤트맨 - 마이클 더글라스 , 선대 와스프이자 여주 엄마 - 미셸파이퍼?

등 연기도 액션씬도 훌륭했습니다.  하지만 기본적으로 코믹 액션인 작품이 마블 시네마 유니버스와의 접점...이랄까? 동일세계관 덕택에 마지막에 

굉장히 심각하게 끝나버리는게 좀 작품의 분위기랑 안맞는 거 같습니다. 

 어쨌든 꽤 재밋는 영화고 솔직히 말하자면 블랙팬서 보다 전 이쪽을 더 재밌게 봤네요.  안보신분은 가급적 예고편 보지 말고 보시길 권합니다 .


by 포스21 | 2018/07/07 16:03 | 트랙백 | 덧글(0)

트랙백 주소 : http://force21.egloos.com/tb/3577033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◀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▶